Menu

Search

웰페어 투게더 정치 경제 사회 시사포커스 사설·칼럼

Search

[현장스케치] 유승민 "보수 대통합, 재건 원칙 가볍게 생각 말라"

현지용 기자 l 기사입력 2019-11-07 11:23

본문듣기 트위터 아이콘

가 -가 +

유승민 바른미래당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 대표. 사진 / 국회기자단


[
시사주간=현지용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 대표가 7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보수 대통합 제안에 대해 "보수 재건 원칙을 가볍게 생각하거나 쉽게 생각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유승민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변혁 비상의원회의에서 "탄핵의 강을 건너지 않고선 보수가 제대로 통합할 수도, 화합할 수도 없다. 보수의 새로운 변화는 제가 오랫동안 주장한 개혁 보수 길로 나아가는 것으로 본다. 보수가 한국당이든 변혁이든 낡은 집을 다 허물고 새로운 집을 지어야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 대표는 "황 대표와 한국당이 제가 말한 세가지 원칙을 가볍게 생각하거나 쉽게 생각하지 않길 바란다. 원칙만 지켜진다면 다른 것을 따지지도 요구하지도 않겠다. 선거를 앞두고 야합을 위해 그냥 말로만 할 일이 아니란 점을 인식하고 대화에 임해달라"고 밝혔다.
 
유 대표는 '탄핵의 강을 건너자'는 말에 대해 "보수가 3년 전 문제로 계속 손가락질하고 잘잘못을 따진다면 보수 통합이 불가능하다고 본다. 탄핵은 이제 역사의 평가에 맡기고 미래로 나아가자는 차원이다. 이 문제를 한국당이 분명히 동의하지 않으면 통합은 쉽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유 대표는 이날 바른정당 출신 유의동 의원, 국민의당 출신 권은희 의원을 공동단장으로 한 신당기획단을 출범시켜 신당 창당 구상을 진행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SW
 
hjy@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현지용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시사주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