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Search

웰페어 투게더 정치 경제 사회 시사포커스 사설·칼럼

Search

[속보] 靑 8개 부처 개각 단행, 법무부 장관 조국 내정

박지윤 기자 l 기사입력 2019-08-09 10:09

본문듣기 트위터 아이콘

가 -가 +

(왼쪽부터)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내정자, 조국 법무부 장관 내정자,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내정자, 이정옥 여성부 장관 내정자. 사진 / 청와대 


[
시사주간=박지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9일 8개 부처의 개각을 단행했다. 법무부 장관은 예상대로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내정됐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10시 청와대 브리핑을 통해 개각 단행을 발표했다. 
 
법무부 장관에는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 최기영 서울대 전기 정보공학부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 김현수 전 농림부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에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가 내정됐다.
 
또 공정거래위원장에는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 교수, 금융위원장에 은성수 수출입은행장, 방송통신위원장에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 변호사, 국가보훈처장에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이 내정됐다.
 
이와 함께 주미대사에는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임명됐다.
 
청와대는 "조국 내정자는 확고한 소신과 강한 추진력으로 기획조정자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면서 "학문적 역량과 국민과의 원활한 소통 능력, 민정수석 업무 수행을 바탕으로 검찰개혁 등 핵심 국정과제를 마무리하고 공정한 법 질서 확립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내정자에 대해서는 "반도체 분야의 세계적인 석학이며 국내 반도체 연구의 산 증인이다. 국가 연구개발 혁신을 주도하고 소프트웨어를 육성해 IT 경쟁력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조성욱 교수가 공정거래위원장에 내정되면서 사상 처음으로 여성 인사가 공정거래위원장으로 내정됐다.
 
청와대는 "도덕성과 해당 분야 전문가를 우선으로 했고 여성 등 균형성을 갖췄다"면서 "이번 개각으로 2기 내각이 완성됐다. 국민이 함께 잘 사는 포용국가 실현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SW
 
pjy@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박지윤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시사주간. All rights reserved.